Detailed Information

Cited 0 time in webof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Metadata Downloads

비동기 사회의 시간성 교란과 노화 혐오Disconcertion of Temporality in Asynchronous Society and the Gerontophobia

Other Titles
Disconcertion of Temporality in Asynchronous Society and the Gerontophobia
Authors
박승억
Issue Date
Nov-2022
Publisher
동국대학교 동서사상연구소
Keywords
노화 혐오; 시간성; 항노화; 가속 사회; 비동기성; Gerontophobia; Temporality; Acceleration; Asynchronous; Anti-aging
Citation
철학∙사상∙문화, no.40, pp 368 - 386
Pages
19
Journal Title
철학∙사상∙문화
Number
40
Start Page
368
End Page
386
URI
https://scholarworks.sookmyung.ac.kr/handle/2020.sw.sookmyung/152307
DOI
10.33639/ptc.2022..40.017
ISSN
1975-1621
2092-0873
Abstract
오늘날 노년의 삶 문제는 전지구적 문제가 되어 가고 있다. 인류의 기대 수명은 계속해서 늘고 있고, 세계 여러 나라가 빠르게 고령화하고 있기 때문이다. 우리나라 역시 예외가 아니다. 그런 탓에 노년의 삶을 지탱할 수 있는 사회적 안전망을 구축하는 일은 우리 사회의 뜨거운 화두이다. 하지만 그런 정책적인 노력에 앞서 더 근본적으로 생각해 봐야 하는 문제는 노년의 삶에 대한 우리의 인식이다. 노인 혐오 현상이 보여주듯 노년의 삶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은 문제 해결을 어렵게 만들기 때문이다. 그래서 많은 사람이 노년의 삶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벗어나는 것이야말로 중요하다고 지적한다. 노년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의 뿌리는 노화 자체에 대한 혐오다. 늙고 병들어 사멸해 가는 과정에 대한 두려움과 혐오가 그것이다. 이러한 노화 혐오는 인류 문명이 시작된 이래로 끊임없이 지속해 온 것이기도 하다. 하지만 오늘날의 노화 혐오는 과거의 그것과는 다르다. 전통 사회에서 노화는 혐오스러운 것이기는 했지만 피할 수 없는 숙명과도 같은 것이었다. 따라서 노화에 저항한다는 것은 부질없는 일로 여겨졌다. 하지만 오늘날 노화에 저항하는 일은 그렇게 무의미한 일이 아닌 것처럼 보이기 시작했다. 이 글의 목적은 오늘날 변화하고 있는 노화 혐오의 양상 변화를 해명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 우리의 시간성 개념이 변화하고 있는 현실을 살펴볼 것이다. 비록 이러한 작업이 우리 사회가 부딪친 문제에 대한 직접적인 해결책을 제시하지는 못하더라도, 왜 그 문제의 해결이 쉽지 않은지를 이해하는 데는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다.
Files in This Item
Go to Link
Appears in
Collections
대학 > 기초교양대학 > 기초교양학부 > 1. Journal Articles

qrcode

Items in ScholarWorks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Related Researcher

Researcher Park, Seung Ug photo

Park, Seung Ug
기초교양대학 (기초교양학부)
Read more

Altmetrics

Total Views & Downloads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