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tailed Information

Cited 0 time in webof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Metadata Downloads

‘Ge-stell(몰아세움)’의 새 옮김말‘세움-몰이’Mora-seum and Modu-seum: As an Alternative Translated Form of Gestell

Other Titles
Mora-seum and Modu-seum: As an Alternative Translated Form of Gestell
Authors
구연상
Issue Date
Oct-2016
Publisher
한국하이데거학회
Keywords
닦달; 공작; 몰아세움; 모두세움; 세움몰이; 주문; 부품; 맞춤품; 기술; Dakttal (grilling or rebuking); Gongjak (工作; crafts); Mora-seum; Modu-seum; Seum-Moli; Bestellen (or Order); Bestand (or Component); Tailor-made; Technology
Citation
현대유럽철학연구, v.43, pp.65 - 87
Journal Title
현대유럽철학연구
Volume
43
Start Page
65
End Page
87
URI
https://scholarworks.sookmyung.ac.kr/handle/2020.sw.sookmyung/3245
ISSN
2093-4440
Abstract
이 글의 목적은 하이데거가 기술의 본질로 제시했던 “Gestell”에 대한 기존 한국어 번역어들의 문제점을 비판적으로 검토한 뒤 그것을 대체할 새로운 번역어를 제안하는 데 있다. 기존 번역어들로는 이기상의“닦달”, 이진우의 “공작(工作)”, 피터 하의 “모두세움”, 그리고 이선일, 박찬국, 이기상, 김재철, 강학순 등의 “몰아세움” 등이 있다. 이 논문에서는 이러한 번역어들이 갖고 있는 저마다의 의도와 설명력을 살펴볼것이다. 그것들에 공통된 문제점들은 첫째는 그것들이 “Ge-stell”이라는 낱말에 담긴 하이데거 철학의 의미와 의도를 제대로 담아내지 못하고 있다는 점이고, 둘째는 그것들이 “Ge-stell”과 그것과 연계된 낱말들(Herstellen, Vorstellen, Bestellen, Gegenstand, Bestand) 사이에 놓인 ‘총체적 연관성(Stellen)’을 표현하지 못한다는 점이며, 셋째는 그것들이 하이데거 기술철학을 한국어로 전달하고 토론하는 데 큰어려움을 낳고 있다는 점 등이다. 여기서는 “세움-몰이”라는 새로운 옮김말이 제안될 것이고, 그에 따라 그와 연관된 갈말들도 “빚어 세움”, “눈앞에 세움”, “맞춰 세움”, “마주선 것”, “맞춰 세워진 것(맞춤품)” 등으로 제시될 것이다.
Files in This Item
Go to Link
Appears in
Collections
대학 > 기초교양대학 > 기초교양학부 > 1. Journal Articles

qrcode

Items in ScholarWorks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Related Researcher

Researcher Gu, Yeon Sang photo

Gu, Yeon Sang
기초교양대학 (기초교양학부)
Read more

Altmetrics

Total Views & Downloads

BROWSE